본문내용바로가기

줌 인 버튼 줌 아웃 버튼

FOCUS

FOCUS

어깨 통증이 허리까지 가는 이유, 근막 때문!

더보기 +
<KISTI의 과학향기> 제 3513호

과학향기 스토리 기사

untitled 일터에서 고정된 자세로 일하는 우리 현대인들은 통증으로 고생한다. 목, 어깨, 허리, 무릎 등 안 아픈 데가 없다. 이 모든 것은 근막과 관련 있다.   몸에 퍼져있는 근막, 우리 몸을 지탱한다   근막은 근육을 감싸는 얇은 막이다. 근육 전체는 물론이고 근섬유 각각, 또 근섬유가 묶인 다발을 감싸며, 다발의 묶음인 근육을 감싼다. 주성분은 콜라겐으로 엘라스틴과 일부 섬유 물질이 솜사탕처럼 얽혀 막을 이루고 있다. 쉽게 떠올릴 수 있는 예가 귤이다. 귤껍질을 피부라 봤을 때 과즙을 감싸는 반달모양의 투명한 막이 근막(외근막)이다. 근막을 벗겨보면 과즙 하나하나도 막에 싸여 형태를 유지하는 것을 볼 수 있는데 이 막 역시 근막(내근막)이다.   귤에 막이 없다면 어떻게 될까. 귤껍질 안에는 물 같은 과즙으로 찰 것이다. 우리 몸도 마찬가지다. 근막이 없다면 뇌는 반죽처럼 흘러내리고 위장은 복강 내로 넓게 퍼지며 몸 전체가 발쪽으로 흘러내릴 것이다.   근막계는 머리부터 발끝까지 거미줄 망처럼 전신으로 퍼져있어, 혈관과 신경처럼 정보도 주고받는다. 방식은 조금 원시적인데 단순하게 밀고 당겨지는 것부터 섬유에서 섬유로, 세포에서 세포로 직접 전달되는 방식이다. 하나로 이어진 전신 수영복처럼 팔을 쭉 당기면 허리와 다리까지 당겨지는 느낌도 이 때문이다.   사진. 근막은 전신이로 퍼져 근육을 감싸고 있다. 출처: shutterstock   잘못된 자세, 전신 통증으로 이어질 수 있다   근막과 관련한 대표적인 질환이 근막통증증후군이다. 흔히 담에 걸렸다라는 표현을 쓰는데 주로 목과 어깨가 뻐근하거나 피곤하다 느끼고 그 느낌이 여러 군데로 옮겨 다니는 증상을 호소한다. 원인은 근육에 난 상처다. 근육은 수축과 이완을 통해 작용한다. 수축은 근육의 길이가 줄어들면서 이뤄지는데, 잘못된 자세는 근육 길이는 유지한 채 수축을 일으키고 장시간 유지하면 결국 근육 손상이 일어나는 것이다.   우리가 무의식적으로 많이 취하는 거북목 자세가 대표적인 예다. 평상시 머리를...

과학향기 스토리 기사 목록

과학향기 스토리 기사 - 리스트 타입

190708번아웃250
FOCUS 3

번아웃, 직업적 증후군으로 분류되다

세계보건기구 (World Health Organization, WHO)가 현대 사회에서 심각한 건강 문제로 이슈화되고 있는 직장 ‘번아웃’을 직업적으로 발생할 수 있는 증후군으로 분류했다. 증후군이란 원인이 명확하지 않거나 여러 가지 원인으로 발생하는 어떤 증상들을 가리킨다. 번아웃 증후군은 세계보건기구에서 질병 진단 시 사용하는 국제질병진단 (International Classification of Diseases, ICD)의 새로운 개정판인 ICD-11에 공식적으로 등재되었다. 정확히는 직업적 증후군에 해당하며 의학적 질병으로 분류하지 않는다. 만일 질병으로 받아들여지면 의료기관은 이를 공식적으로 치료하고 관리해야 한다. 보건기구가 번아웃을 질병으로 공식 인정했다는 보도가 나오기도 했으나 질병으로...
KISTI의 과학향기
제 3383호
untitled
FOCUS 3

자외선이 피하지방에도 영향을 줄까?

안녕하세요, 유 기자입니다. 이제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는 여름입니다. 여름이면 더위 못지 않게 피부에 내리쬐는 자외선이 걱정이죠. 자외선을 쬐면 피부암에 걸릴 가능성도 높다고 하던데, 정말 그럴까요? 서울의대 피부과 정진호 교수님을 만나 자세한 내용을 들어보겠습니다. 교수님 안녕하세요~.   정진호 교수(이하 정 교수) : 네 안녕하세요.   유 기자 : 서울의대 피부과 정진호 교수팀이 자외선을 많이 쬐면 피하지방세포에서 지방 합성을 억제해 피부를 늙게 한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하신 적이 있는데요, 자외선이 피하지방까지 침투하나요?   정 교수 : 자외선 파장은 표피와 진피까지는 침투할 수 있지만 그 아래에 있는 피하지방까지 직접 침투하진 못합니다. 하지만 자외선 노출에 의한 피부 노화는, 이것을 ‘광노화...
KISTI의 과학향기
제 3381호
190701혈액형바꾸기250
FOCUS 4

장내 미생물로 혈액형을 바꿀 수 있다?

최근 캐나다 브리티시컬럼비아대 화학과 스티븐 위더스 교수 연수팀이 효소를 이용하여 A형 혈액의 항원 단백질을 제거해 A형 혈액을 모두에게 수혈할 수 있는 O형 혈액으로 바꾸는 기술을 개발했다. 이번 연구는 저출산과 고령화로 인한 수혈용 혈액 부족 문제에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누구에게나 수혈할 수 있는 O형 혈액   수혈 기준인 ABO식 혈액형은 적혈구 표면에 붙어있는 당사슬인 ‘항원’이라는 물질 구조의 차이에 따라 A형, B형, O형, AB형으로 구분한다. A형 적혈구에는 ‘N-아세틸 갈락토사민’이, B형 적혈구에는 ‘갈락토스’가 있다. AB형은 둘을 모두 갖는다.   이러한 차이 때문에 서로 다른 혈액형의 혈액이 섞이면 면역체계가 이를 알아차리고 혈액에 공격을 가하게 된다. 바로 '항원항체...
KISTI의 과학향기
제 3379호
untitled
FOCUS 2

현대 스쿠버는 어떻게 시작됐을까?

여름이면 스쿠버다이빙 같은 레포츠를 즐기는 사람이 많다. 그럼 이 레포츠를 즐길 수 있기까지 어떤 역사가 있었을까? 어떤 과정으로 긴 시간 잠수를 하는 장비를 만들었을까.   1943년 6월 프랑스 남부 지중해 도시 방돌의 바닷가에 희한한 차림의 남자가 등장했다. 기다란 오리발을 착용한 채 눈과 코를 한꺼번에 가리는 커다란 수경을 쓰고 등에는 쇳덩어리를 메고 있었다. 새로 개발한 잠수장비를 시험하기 위해서였다.   잠수부의 겉모습은 우스꽝스러웠지만 인간의 바다 진출 역사에 한 획을 그은 날이었다. 기계에 연결된 고무호스를 마스크에 연결하고 수평 자세로만 헤엄쳐야 했던 기존의 방식을 벗어나 공기탱크를 등에 지고 물속에서 어떤 자세로든 자유롭고 편안하게 헤엄칠 수 있는 아쿠아렁(Aqualung)을 개발한 ...
KISTI의 과학향기
제 3377호
190620나노코리아1
FOCUS 2

한국에서 열리는 세계의 나노기술 축제, 나노코리아(1)

첨단을 달리는 나노기술은 매해 새로운 연구성과가 쏟아진다. 그뿐만 아니라 최신 나노기술을 응용해 우리 생활을 혁신하는 신제품도 많이 나오고 있다. 이러한 성과를 더욱 가치 있게 활용하기 위해서는 연구자, 산업계, 소비자가 함께 만나 나노 과학기술의 현주소를 확인하고 함께 협력할 수 있는 장을 만드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최신 나노기술과 그 응용제품이 총망라된 나노코리아   ‘나노코리아’는 국내외 최신 나노기술 연구성과를 소개하고 산·학·연 관계자들의 교류를 확대하기 위해 개최되는 나노기술 심포지엄 및 전시 행사이다. 미국의 테크커넥트 월드(techconnect world), 일본의 나노테크재팬(nano tech japan)과 함께 세계 3대 나노기술 행사로 알려져 있다. 2003년부터 개최되어 올해...
KISTI의 과학향기
제 3375호
untitled
FOCUS 6

과학자들이 바퀴벌레에 찬사를 보내는 이유?

얼마 전 지구에서 인간의 모습으로 함께 공존하는 외계인을 다룬 영화 <맨인블랙>의 새 시리즈가 개봉했다. 영화에는 진기한 외계인이 많이 등장하지만 영화 <맨인블랙>하면 많은 사람이 단박에 떠올리는 외계인이 있다. 바로 바퀴벌레 외계인이다. 최종보스 외계인으로 바퀴벌레를 등장시킨 데에는 다 이유가 있다. 바퀴벌레는 엄청난 능력을 소유한 벌레이기 때문이다.   지구상의 가장 오래된 주민, 바퀴벌레   3억5천만 년 전에 나타난 바퀴벌레는 지구상의 가장 오래된 주민 중 하나다. 인간은 물론 공룡보다 먼저 지구에 출현한 것. 이처럼 오랜 세월 번성할 수 있었던 것은 어느 생물보다 뛰어난 생존력 덕분이다.   바퀴벌레는 자기 몸의 몇 천 배 높이에서 떨어져도 끄떡없으며 몸을 회전하는 운동능력도 매우 빠르다. 생...
KISTI의 과학향기
제 3373호
100617창어4호250
FOCUS 1

달 뒷면 착륙한 창어 4호, 달의 기원을 밝힌다

창어 4호, 달 뒷면서 맨틀 흔적 발견   인류 역사상 처음으로 달 뒷면에 착륙한 중국의 무인 달 탐사선 ‘창어 4호’가 지구처럼 달에도 맨틀이 존재할 것이라고 예상되는 증거를 발견했다. 맨틀은 지각 바로 아래에 위치한 암석층으로 핵을 둘러싸고 있다. 이번 연구 결과는 달의 기원과 원시 상태, 그리고 행성의 생성 과정을 이해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중국과학원(CAS) 리춘라이 박사 연구팀은 창어 4호의 로버(무인 로봇 탐사 차) ‘위투-2’가 과학 및 근적외선 분광기(VNIS)를 이용해 확보한 데이터를 분석해, 이 같은 결론을 얻었다고 국제학술지 '네이처(Nature)'에 발표했다. 창어 4호가 착륙한 달 남극의 에이트킨 분지에서 칼슘 성분은 적고 철과 마그네슘 성분이 풍부한 휘석과 ...
KISTI의 과학향기
제 3371호
untitled
FOCUS 4

다이어트, 가짜 배고픔을 조심하자

먹을 것이 너무 많고, 스마트폰으로 간단히 음식을 주문할 수 있는 오늘날에는 다이어트가 일상이 됐다. 다이어트에서 가장 어려운 것은 참을 수 없는 식욕이다. 특히 식사를 했는데도 밤에 배고픔을 느끼거나 무언가를 채우고 싶은 헛헛함 마음이 들기도 한다. 이런 배고픔은 진짜 음식이 필요한 배고픔이 아니라 가짜 배고픔이라 할 수 있다. 왜 그럴까?   스트레스 받으면 배가 고프다   스트레스는 가짜 배고픔을 유발한다. 스트레스를 받거나 울적해지면 체내 세로토닌의 수가 줄어든다. 세로토닌은 뇌의 시상하부에 있는 신경전달물질이다. 교감신경에 작용해 혈압과 호흡 횟수를 늘려 우리 몸에 활기를 주고 기억과 학습능력을 비롯해 소화나 장운동에도 영향을 미친다. 세로토닌이 떨어지면 우리 몸은 피드백 작용에 따라 세로토닌...
KISTI의 과학향기
제 3369호
쿠키를 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이거나 브라우저 설정에서 쿠키를 사용하지 않음으로 설정되어 있는 경우 사이트의 일부 기능(로그인 등)을 이용할 수 없으니 유의해 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