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바로가기

줌 인 버튼 줌 아웃 버튼

FOCUS

FOCUS

알통 키우는 팔운동도 조심조심

더보기 +
<KISTI의 과학향기> 제 3389호

과학향기 스토리 기사

untitled 여름철 반팔에 드러난 우람한 팔뚝과 알통을 위해 팔운동에 열심인 사람이 많다. 우람한 알통 하면 역시 뽀빠이가 떠오른다. 알통의 정식명칭은 상완이두근으로, 일명 이두박근으로 알려져 있다. 쇄골 아래쪽에 있는 어깨뼈 바깥쪽과 어깨뼈 오른쪽에서 시작하는 두 개의 근육이 아래쪽에서 합쳐지며 방추형을 이루는데, 힘을 주면 두 근육이 합쳐져 한 개가 되면서 알통으로 솟아난다.   하지만 뽀빠이처럼 볼록 솟은 알통은 상완이두근의 윗부분이 찢어지면서 근육이 말려 내려가 나타나는 현상이다. 진단명은 상완이두근 파열로 뽀빠이의 알통 모양을 닮았다고 해서 뽀빠이 증후군이라고도 부른다.   원인은 무리한 운동이다. 주로 팔꿈치를 굽혀 물건을 들어 올리거나 팔을 반복적으로 많이 사용할 때 발생한다. 전문가들은 최근 여름이 다가오면서 몸만들기 열풍으로 헬스장에서 장시간 격렬한 운동을 하거나 골프를 치다가 상완이두근이 파열돼 병원을 찾는 사람이 많다고 전했다. 부상이 심각한데 반해 처음에는 통증이 심하지 않아 뒤늦게 병원을 찾는 경우가 많다.   상완이두근은 팔을 들어 올리거나 안쪽과 바깥쪽으로 돌리는 역할을 한다. 따라서 파열되면 뽀빠이가 내던 괴력은 고사하고 근력이 약해져 물건을 들거나 밀고 던질 때 통증과 함께 팔에 힘이 빠져 불편함을 겪게 된다. 어깨 앞쪽 튀어나온 부위에 통증이 느껴진다면 상완이두근 파열을 의심할 수 있다. 심한 경우 팔을 올리기 힘들며 통증 부위가 붓기도 한다. 정확한 진단은 자기공명영상(MRI)과 자기공명관절조영술(MRA, MRI로 관절내의 파열 부위를 보기 위해 하는 검사)로 한다.   상완이두근이 파열되면 우선 통증이 느껴지는 부위의 사용을 줄여 안정을 취해야 한다. 증상이 심한 경우에는 부목으로 2주 정도 고정하고 물리치료를 받아야 한다.     그림. 빨간 동그라미 안의 근육이 상완이두근으로, 두 개의 근육으로 이뤄져 있으며 힘을 주면 하나로 합쳐지면서 알통으로 솟아난다. 출처 : 위키미디어.     상완이두근 건염도 주의할 필요가 있...

과학향기 스토리 기사 목록

과학향기 스토리 기사 - 리스트 타입

190221신경의수250
FOCUS 3

인공 신체를 내 몸처럼 편하게 움직이는 신경 인터페이스

영화 <슈퍼맨>의 주인공 크리스토퍼 리브는 1995년 승마 중 떨어져 하반신이 마비됐다. 척추 부상으로 하반신이 마비돼 휠체어에 의지해 다녀야했다. 장애를 받아들이기까지 그는 얼마나 절망적이었을까. 신체적 장애를 받아들이기까지 한 개인이 겪는 절망감은 아마 이를 겪지 않은 이의 상상으로는 가 닿기 어려울 정도일 것이다.   그래도 그는 포기하지 않았다. 리브는 “나는 아직 죽지 않았다. 50회 생일까지 다시 일어나 걷고 싶다는 꿈이 있기 때문”이라고 의지를 다졌다. 과연 영웅 ‘슈퍼맨’ 다운 면모다. 실제 그는 하반신 마비 환자 치료법 연구를 지원하는 재단을 설립했다. 이 재단에서 내놓은 연구비는 수천억원대 이상으로 알려져 있다.   아쉽게도 리브는 2004년 심장마비로 숨져 스스로 걷고 싶다는 꿈을 ...
KISTI의 과학향기
제 3307호
untitled
FOCUS 4

로봇과의 사랑, 인간의 관계를 바꿀까?

가상현실과 로봇기술의 발전으로 미래에는 이른바 ‘디지털성애’라는 것이 확대될 것이라고 한다. 디지털성애란 전통적인 인간 대 인간 과의 사랑에 의존하지 않고, 기계와 감정을 교류하는 사랑방식을 말한다. 이제 로봇이 친구이자 배우자가 되는 것이다.   일본의 벤처기업 윙크루(Vinclu)에서는 정교하진 않지만 감정을 교류하는 소셜로봇을 만들었다. 이로봇은 작은 피규어처럼 생긴 입체 캐릭터로 비록 높이 50cm의 작은 원통 안에 들어 있지만, 고휘도 단초점 프로젝터와 반투명 스크린을 조합해 마치 실물 같은 느낌을 준다. 이 캐릭터의 이름은 ‘아즈마 히카리’다. 아즈마는 일본어로 ‘나를 맞아주는 아내’라는 뜻. 즉, 혼자 사는 남성들의 아내형 가상로봇인 셈이다.   이 로봇의 기능은 실제 아내와 거의 비슷하다...
KISTI의 과학향기
제 3305호
190218나노바이오에너지250
FOCUS 2

나노기술로 만드는 친환경 바이오 재생에너지의 미래

스위치를 눌러 전등을 켜고, 충전기를 꽂아 스마트폰을 충전한다. 주유소에 들러 차에 기름을 넣는다.   너무나 일상적인 이런 일들 뒤에는 거대하고 정교한 에너지의 인프라가 깔려 있다. 석탄을 태우거나 원자력 발전소를 돌려 전기를 생산해 공장과 가정에 보낸다. 석유를 캐서 정제하고 가공해 휘발유를 만들어 연료로 쓰고, 플라스틱같이 생활과 산업에 필요한 소재를 만든다.   우리가 사는 세상은 이러한 에너지의 생산과 소비에 바탕을 두고 있다. 그래서 에너지는 사회를 움직이는 보이지 않는 힘이기도 하다.   기후변화 주범 화석 연료…대안은 바이오 에너지   화석연료는 과거의 다른 에너지원과는 비교할 수 없는 높은 효율로 산업화를 이끌었고, 현대 문명의 동력이 되었다. 하지만 지구에 유례없는 피해도 입히고 있다...
KISTI의 과학향기
제 3303호
untitled
FOCUS 5

감기 몸살인줄 알았는데, 대상포진?

겨울철, 감기 몸살인 줄 알고 병원을 찾았다가 대상포진 진단을 받는 사람이 많다. 대상포진의 초기 증상이 감기와 비슷하기 때문이다. 두통과 몸살이 난 것처럼 팔과 다리가 쑤시고 나른하다.   하지만 대상 포진은 1주일이 지나면 몸통이나 팔, 다리 등 신경이 분포된 곳에 작은 물집(수포)이 여러 개씩 무리지어 나타난다. 처음에는 고름이 차면서 색이 탁해졌다가 2주 정도 지나면 딱지가 생기면서 증상이 나아진다. 통증과 감각 이상 증상도 나타난다. 특징이 있다면 오른쪽이나 왼쪽 등 증상이 한쪽으로만 나타난다.   대상포진을 일으키는 바이러스는 수두 바이러스다. 어릴 때 앓았던 수두는 시간이 지나면 낫지만 바이러스는 없어지지 않고 몸속 신경세포가 모여 있는 신경절(神經節, 신경 세포체의 집합)에 숨는다. 면역...
KISTI의 과학향기
제 3301호
1900211인터벌250
FOCUS 8

가성비 최고인 운동, 인터벌 트레이닝

운동이 좋다는 것은 너무나 당연한 상식이다. 한데 이 상식 때문에 운동하는 시간이 길면 더 효과가 좋을 거라고 생각하는 사람도 있다. “헬스장에 간다면 최소 1시간은 해야지”라고 말하는 사람이 있다면 이제 마음을 고쳐먹어야겠다. 짧은 시간이라도 어떻게 운동하느냐에 따라 그 효과는 천차만별이다. 답을 미리 말하자면 ‘인터벌 트레이닝’이다.   인터벌 트레이닝은 근육세포의 활성화 정도를 독보적으로 높인다   미국의 메이요 클리닉 병원 연구팀은 30살 이하와 64살 이상 남성과 여성 72명을 대상으로 운동 효과에 대한 실험을 했다. 이들은 모두 건강하지만 주로 앉아서 일하고 생활하는 사람들이었다. 실험을 하기 전 유산소 체력과 혈당 수치를 쟀고, 유전자 활성과 근육세포에 있는 미토콘드리아의 활력을 측정했다....
KISTI의 과학향기
제 3299호
untitled
FOCUS 4

귀성길, 내비게이션마다 추천 코스가 다른 이유

명절마다 귀성길에는 짜증이 솟구친다. 안 막히는 길이 있겠냐마는 그래도 내비게이션이 추천하는 길을 따라가 본다. 하지만 여기도 막히고 저기도 막힌다. 그럴 때 자동차 내비게이션, 모바일 내비게이션을 여러 개 띄우면 내비게이션마다 추천하는 길이 다르다. 왜 그런걸까?   내비게이션의 위치 정보는 GPS(Global Positioning System)로부터 받는다. 약 2만km 상공에 떠있는 GPS 위성은 지구 어느 곳이든 항상 4개 이상이 존재해 삼각측량법으로 지상 수신기의 위도 및 경도, 높이 등 3차원 좌표값을 알아낸다. 내비게이션에 내장된 전용 칩셋이 GPS가 알아낸 위치 정보를 수신한 뒤, 내비게이션에 저장된 전자지도와 연동해 현재 차량의 위치를 표시하게 된다. GPS는 이처럼 위치정보만 전달하고...
KISTI의 과학향기
제 3297호
190204모바일읽기250
FOCUS 1

모바일 읽기가 이해력을 퇴보시킨다!

식사하고 있는 가족을 한 번 둘러보라. 휴대폰이나 태블릿 PC로 이야기책을 읽으며 부모가 건네주는 음식을 먹는 아이를 쉽게 볼 수 있을 것이다. 지하철에서 비행기에서 카페에서 모바일 기기로 뉴스를 보거나 전자책을 읽는 모습은 이제 흔한 풍경이 됐다. 한데 전통적인 종이 매체에서 벗어난 이런 읽기 방식이 우리 인지 능력에 커다란 타격을 준다는 연구 결과가 있다.   모바일 기기는 ‘대충 읽게’ 만든다   ‘읽기’는 인간만이 하는 아주 독특한 정보습득 행위이자 특별한 능력이 필요한 고도의 지적행위이다. 신경과학자들에 따르면 인간 종에서 약 6천 년 전에 읽기를 담당하는 신경회로가 진화했다고 한다. 처음에 이 신경회로는 가축의 수 같은 단순한 일과 관련한 기초적인 정보 처리를 담당했으나 곧 읽기라는 복잡한 ...
KISTI의 과학향기
제 3295호
1647
FOCUS 3

구제역 비상! 원인을 알고 대처하자

설을 앞두고 축산 농가에 비상이 결렸다. 경기도 안성의 한 젖소 농가에서 구제역 확진 판정이 나온 것. 정부는 구제역 방역 긴급 대책회의를 열고 구제역 증상을 보인 안성 농가의 젖소 120여 마리를 모두 살처분하기로 했다. 게다가 반경 500m 이내 8개 농장에서 사육 중인 500여 마리의 소와 돼지 등도 예방적으로 살처분할지를 검토 중이다. 대체 구제역이 무엇이길래 이렇게 빠른 조치와 예방이 필요한 걸까?   구제역이란 가축에서만 발생하는 전염병   구제역은 소나 돼지, 양, 염소, 사슴처럼 발굽이 둘로 갈라진 동물(우제류)에서 발생하는 바이러스성 급성 가축전염병이다. 세계동물보건기구(OIE)에서 ‘가장 위험한 가축전염병’으로, 우리나라에서 ‘제1종 가축전염병’으로 분류할 정도로 가축들에게는 치명적인...
KISTI의 과학향기
제 3293호
쿠키를 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이거나 브라우저 설정에서 쿠키를 사용하지 않음으로 설정되어 있는 경우 사이트의 일부 기능(로그인 등)을 이용할 수 없으니 유의해 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