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바로가기

줌 인 버튼 줌 아웃 버튼

FOCUS

FOCUS

휴식 없이 일에만 몰두할 때 나타나는 증후군

더보기 +
<KISTI의 과학향기> 제 3425호

과학향기 스토리 기사

untitled 명절은 무엇보다도 잠깐이나마 일에서 벗어나 휴식을 취하고, 못 만났던 사람을 만나며 자신을 재정비하는 기간이다. 하지만 이런 명절에도 마음 편히 쉬지 못하거나 그러지 않아도 되는데 출근하는 사람들이 있다. 바로 일중독이다.   일중독증(워커홀릭)이라고도 불리는 이 증후군은 가족이나 고향 친구보다 직장에서의 인간관계를 중시하고 집안 행사도 자신이 하는 일에 방해가 될 것 같아 귀찮아한다. 자신과 가족의 욕구를 제쳐둔 채 가정보다 일을 우선시 하는 것이다. 이들에게 직장이나 일이 사라진 순간 몰려올 공허감은 상상 이상이다. 매 순간 제대로 돌보지 못한 가정이나 인간관계의 틈을 매우려면 많은 시간이 필요하고, 그 사이 오 차장처럼 고독한 시간을 맞아야 한다.   물론 대부분의 직장인이 자신의 의지로 일에 매달린 게 아닐 수 있다. 가족이 더 잘 살기 위해, 더 나은 삶을 위해 열심히 일한 게 일중독증이란 결과를 가져올 수 있기 때문이다. 이처럼 의지와 상관없이 일중독증이 되는 현상을 ‘슈퍼직장인 증후군’이라고 한다. 과잉적응 증후군과 달리 마음속에 있는 불안과 공포 때문에 일에 더 신경 쓰는 경우다.   이들은 누군가 자신의 자리를 위협할 것 같은 불안감 때문에 일을 붙들고 있기 때문에 스스로 만족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자신의 일에 빠져서 만족감을 느끼는 워커홀릭과 다른 점이 바로 이 부분이다. 밀려나지 않으려 많은 일을 떠안는 사람들에게는 신체적인 증상까지 나타날 수 있다. ‘만성피로 증후군’이다. 충분한 휴식을 취해도 늘 피로하고, 일할 때 두통이나 통증도 자주 생기고, 업무 집중력도 떨어져 실수가 늘어나게 되는 것이다.   만성피로 증후군은 극심한 피로나 수면장애, 두통, 각종 통증, 집중력 및 기억력 감퇴, 소화장애 등이 6개월 이상 지속되는 상태를 말한다. 일상적인 증상이 많아 초기에는 가볍게 생각하기 쉽지만 시간이 지나며 일상생활에 큰 지장을 주고 정신적 스트레스나 압박감도 함께 찾아올 수 있다. 따라서 이런 증후군이 보이면 검사와 상담을 받고...

과학향기 스토리 기사 목록

과학향기 스토리 기사 - 리스트 타입

190620나노코리아1
FOCUS 2

한국에서 열리는 세계의 나노기술 축제, 나노코리아(1)

첨단을 달리는 나노기술은 매해 새로운 연구성과가 쏟아진다. 그뿐만 아니라 최신 나노기술을 응용해 우리 생활을 혁신하는 신제품도 많이 나오고 있다. 이러한 성과를 더욱 가치 있게 활용하기 위해서는 연구자, 산업계, 소비자가 함께 만나 나노 과학기술의 현주소를 확인하고 함께 협력할 수 있는 장을 만드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최신 나노기술과 그 응용제품이 총망라된 나노코리아   ‘나노코리아’는 국내외 최신 나노기술 연구성과를 소개하고 산·학·연 관계자들의 교류를 확대하기 위해 개최되는 나노기술 심포지엄 및 전시 행사이다. 미국의 테크커넥트 월드(techconnect world), 일본의 나노테크재팬(nano tech japan)과 함께 세계 3대 나노기술 행사로 알려져 있다. 2003년부터 개최되어 올해...
KISTI의 과학향기
제 3375호
untitled
FOCUS 6

과학자들이 바퀴벌레에 찬사를 보내는 이유?

얼마 전 지구에서 인간의 모습으로 함께 공존하는 외계인을 다룬 영화 <맨인블랙>의 새 시리즈가 개봉했다. 영화에는 진기한 외계인이 많이 등장하지만 영화 <맨인블랙>하면 많은 사람이 단박에 떠올리는 외계인이 있다. 바로 바퀴벌레 외계인이다. 최종보스 외계인으로 바퀴벌레를 등장시킨 데에는 다 이유가 있다. 바퀴벌레는 엄청난 능력을 소유한 벌레이기 때문이다.   지구상의 가장 오래된 주민, 바퀴벌레   3억5천만 년 전에 나타난 바퀴벌레는 지구상의 가장 오래된 주민 중 하나다. 인간은 물론 공룡보다 먼저 지구에 출현한 것. 이처럼 오랜 세월 번성할 수 있었던 것은 어느 생물보다 뛰어난 생존력 덕분이다.   바퀴벌레는 자기 몸의 몇 천 배 높이에서 떨어져도 끄떡없으며 몸을 회전하는 운동능력도 매우 빠르다. 생...
KISTI의 과학향기
제 3373호
100617창어4호250
FOCUS 1

달 뒷면 착륙한 창어 4호, 달의 기원을 밝힌다

창어 4호, 달 뒷면서 맨틀 흔적 발견   인류 역사상 처음으로 달 뒷면에 착륙한 중국의 무인 달 탐사선 ‘창어 4호’가 지구처럼 달에도 맨틀이 존재할 것이라고 예상되는 증거를 발견했다. 맨틀은 지각 바로 아래에 위치한 암석층으로 핵을 둘러싸고 있다. 이번 연구 결과는 달의 기원과 원시 상태, 그리고 행성의 생성 과정을 이해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중국과학원(CAS) 리춘라이 박사 연구팀은 창어 4호의 로버(무인 로봇 탐사 차) ‘위투-2’가 과학 및 근적외선 분광기(VNIS)를 이용해 확보한 데이터를 분석해, 이 같은 결론을 얻었다고 국제학술지 '네이처(Nature)'에 발표했다. 창어 4호가 착륙한 달 남극의 에이트킨 분지에서 칼슘 성분은 적고 철과 마그네슘 성분이 풍부한 휘석과 ...
KISTI의 과학향기
제 3371호
untitled
FOCUS 4

다이어트, 가짜 배고픔을 조심하자

먹을 것이 너무 많고, 스마트폰으로 간단히 음식을 주문할 수 있는 오늘날에는 다이어트가 일상이 됐다. 다이어트에서 가장 어려운 것은 참을 수 없는 식욕이다. 특히 식사를 했는데도 밤에 배고픔을 느끼거나 무언가를 채우고 싶은 헛헛함 마음이 들기도 한다. 이런 배고픔은 진짜 음식이 필요한 배고픔이 아니라 가짜 배고픔이라 할 수 있다. 왜 그럴까?   스트레스 받으면 배가 고프다   스트레스는 가짜 배고픔을 유발한다. 스트레스를 받거나 울적해지면 체내 세로토닌의 수가 줄어든다. 세로토닌은 뇌의 시상하부에 있는 신경전달물질이다. 교감신경에 작용해 혈압과 호흡 횟수를 늘려 우리 몸에 활기를 주고 기억과 학습능력을 비롯해 소화나 장운동에도 영향을 미친다. 세로토닌이 떨어지면 우리 몸은 피드백 작용에 따라 세로토닌...
KISTI의 과학향기
제 3369호
190610분변스크린250
FOCUS 9

무인주문기에 분변이? 이제 손씻기 운동이 필요한 때

2019년 들어 전 세계적으로 A형 간염 환자가 급속도로 늘고 있다.  특히 우리나라에서도 젊은 층을 중심으로 A형 간염 환자가 많이 발생했다. 이에 일각에서는 젊은이들이 많이 가는 카페에서 일회용품 사용을 제한하자 제대로 닦이지 않은 머그컵을 통해 간염이 전파된다는 주장이 나오고 있다. 그런데 A형 간염의 주 원인은 ‘감염된 환자의 분변’에 있는 병원균 때문이다. 타인의 침으로는 전파되기 어렵다. 여기서 의문이 든다. 도대체 사람들은 어디서 어떻게 다른 사람의 분변에 있는 병원균을 만지게 되는 걸까?   무인주문기 터치스크린에서 대변 성분이 검출되다 최근 연구 결과에 따르면, 음식점 터치스크린에는 대변이 묻어있을 가능성이 높다. 런던 메트로폴리탄 대학(London Metropolitan Unive...
KISTI의 과학향기
제 3367호
untitled
FOCUS 5

과학으로 본 땀의 다양한 기능

가만히 있어도 줄줄 흐르는 땀 때문에 여름은 참 괴롭다. 아침에 산뜻하게 입은 옷도 땀 때문에 바로 빨아야 하고 화장도 고쳐야 한다.   그러나 사실 땀은 인간에게 고민거리가 아니라 없어서는 안 되는 소중한 존재다. 몸의 열을 효과적으로 배출하는 것은 물론이고 진화과정에도 큰 기여를 했기 때문이다. 또 특정 부위에서 나는 땀은 사람의 감정 상태를 반영하기도 한다.   강한 햇볕이 내리쬐는 더운 환경에서 인간을 비롯한 동물에게 체온조절은 필수적이다. 뜨거워진 몸을 식히기 위해 동물이 쓰는 방법은 복사와 대류, 전도, 증발이다. 예를 들어 동물의 털이나 새의 깃털은 들어온 열을 붙잡아서 다시 주변 환경으로 내보내는 복사 형태로 배출한다. 사람의 머리털도 마찬가지 방법으로 머리가 뜨거워지지 않도록 보호한다....
KISTI의 과학향기
제 3365호
190603인공지능스포츠250
FOCUS 2

인공지능이 새로운 스포츠를 만들다

큰 원이 그려진 잔디밭 위를 열 명 남짓한 운동복 차림의 사람들이 정신없이 뛰어다닌다. 패스를 주고 받으며 원 위에 세워진 막대 사이로 공을 집어넣으려 애쓰는 모습이 흡사 크리켓 같기도 하다. 날아다니는 공 모양은 미식축구나 럭비의 그것과 똑 닮았다. 이들은 쉴새 없이 움직이고 바쁘게 움직이는 스포츠, 스피드게이트(Speedgate)를 즐기는 중이다.   AI가 스포츠를 발명하다 스피드게이트는 컴퓨터 하드웨어를 개발하는 ‘엔비디아(Nvidia)와 광고 및 디자인 대행 회사 ‘아카(AKQA)’가 협업하여 개발한 새로운 장르의 스포츠다. 두 회사는 럭비, 하키, 축구, 크리켓 등 400종류가 넘는 스포츠에서 수집한 7000개가 넘는 규칙을 순환 신경망 네트워크(Recurrent Neural Networks...
KISTI의 과학향기
제 1756호
untitled
FOCUS 1

부드러운 맥주 거품의 과학

아직 5월이지만 초여름 같은 날씨다. 요즘 같은 날에는 가게나 편의점에서 맥주 한 잔 즐기는 사람이 많다. 사람들이 맥주 하면 떠올리는 것은 단연 부드러운 거품과 톡 쏘는 맛의 조화다. 특히 요즘에는 크림 생맥주라고 해서 보통의 맥주 거품보다 더 보드랍고 달콤한 거품이 인기다.   거품 만드는 데 무엇이 중요할까   거품의 양을 결정하는 첫 번째 요인은 바로 맥주의 ‘성분’이다. 맥주에는 기본적으로 효모가 발효하면서 내놓는 탄산기체(이산화탄소)가 0.3~0.4% 포함돼 있다. 여기까지는 모든 맥주가 동일하다. 맥주는 생맥주 기계 안의 좁은 관을 통과하면서 높은 압력으로 압축된다. 이때 물에 잘 녹지 않는 질소를 충전한 맥주는 보다 높은 압력을 받고 더 많은 탄산기체가 녹는다. 기체의 용해도는 압력과 비...
KISTI의 과학향기
제 3361호
쿠키를 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이거나 브라우저 설정에서 쿠키를 사용하지 않음으로 설정되어 있는 경우 사이트의 일부 기능(로그인 등)을 이용할 수 없으니 유의해 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