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바로가기

줌 인 버튼 줌 아웃 버튼

FOCUS

FOCUS

알통 키우는 팔운동도 조심조심

더보기 +
<KISTI의 과학향기> 제 3389호

과학향기 스토리 기사

untitled 여름철 반팔에 드러난 우람한 팔뚝과 알통을 위해 팔운동에 열심인 사람이 많다. 우람한 알통 하면 역시 뽀빠이가 떠오른다. 알통의 정식명칭은 상완이두근으로, 일명 이두박근으로 알려져 있다. 쇄골 아래쪽에 있는 어깨뼈 바깥쪽과 어깨뼈 오른쪽에서 시작하는 두 개의 근육이 아래쪽에서 합쳐지며 방추형을 이루는데, 힘을 주면 두 근육이 합쳐져 한 개가 되면서 알통으로 솟아난다.   하지만 뽀빠이처럼 볼록 솟은 알통은 상완이두근의 윗부분이 찢어지면서 근육이 말려 내려가 나타나는 현상이다. 진단명은 상완이두근 파열로 뽀빠이의 알통 모양을 닮았다고 해서 뽀빠이 증후군이라고도 부른다.   원인은 무리한 운동이다. 주로 팔꿈치를 굽혀 물건을 들어 올리거나 팔을 반복적으로 많이 사용할 때 발생한다. 전문가들은 최근 여름이 다가오면서 몸만들기 열풍으로 헬스장에서 장시간 격렬한 운동을 하거나 골프를 치다가 상완이두근이 파열돼 병원을 찾는 사람이 많다고 전했다. 부상이 심각한데 반해 처음에는 통증이 심하지 않아 뒤늦게 병원을 찾는 경우가 많다.   상완이두근은 팔을 들어 올리거나 안쪽과 바깥쪽으로 돌리는 역할을 한다. 따라서 파열되면 뽀빠이가 내던 괴력은 고사하고 근력이 약해져 물건을 들거나 밀고 던질 때 통증과 함께 팔에 힘이 빠져 불편함을 겪게 된다. 어깨 앞쪽 튀어나온 부위에 통증이 느껴진다면 상완이두근 파열을 의심할 수 있다. 심한 경우 팔을 올리기 힘들며 통증 부위가 붓기도 한다. 정확한 진단은 자기공명영상(MRI)과 자기공명관절조영술(MRA, MRI로 관절내의 파열 부위를 보기 위해 하는 검사)로 한다.   상완이두근이 파열되면 우선 통증이 느껴지는 부위의 사용을 줄여 안정을 취해야 한다. 증상이 심한 경우에는 부목으로 2주 정도 고정하고 물리치료를 받아야 한다.     그림. 빨간 동그라미 안의 근육이 상완이두근으로, 두 개의 근육으로 이뤄져 있으며 힘을 주면 하나로 합쳐지면서 알통으로 솟아난다. 출처 : 위키미디어.     상완이두근 건염도 주의할 필요가 있...

과학향기 스토리 기사 목록

과학향기 스토리 기사 - 리스트 타입

190422티라노250
FOCUS 11

폭군 티라노사우루스가 작고 비겁한 사냥꾼이었다고?

티라노사우루스는 참으로 거대한 육식공룡이다. 코부터 꼬리 끝까지가 약 12미터다. 시내버스와 비슷하다. 몸무게는 최대 9톤까지 나간다. 수컷 흰코뿔소 4마리와 맞먹는다. 이만한 덩치를 유지하려면 하루에 최소 330킬로그램 정도의 고기를 먹어줘야 한다. 근으로 따지면 550근, 무려 삼겹살 2200인분이다.   티라노사우루스의 화석이 나오는 지층에서는 이들의 게걸스러운 식사의 흔적이 자주 발견된다. 바로 베어 먹은 자국이 선명한 초식공룡의 뼈들이다. 화석화된 티라노사우루스의 똥도 발견되는데, 그 속은 뼛조각으로 가득하다. 함께 살았던 모든 공룡이 이 포식자의 메뉴에 올라가 있었다. 그래서 티라노사우루스는 ‘공룡의 왕’이라고도 불린다. ‘티라노사우루스 렉스(Tyrannosaurus rex)’란 이름도 라틴...
KISTI의 과학향기
제 3339호
untitled
FOCUS 3

이른 소프트웨어 교육이 중요한 이유

이제 소프트웨어 교육이 정규교과로 들어왔다. 차지하는 비중은 크지 않지만, 모든 학생이 배우는 의무교육이라는 사실이 중요하다. 소프트웨어교육은 중학교 1~3학년 때 ‘정보’ 과목으로 편성돼 배운다. 초등학교는 올해부터 5~6학년 때 ‘실과’ 교과에서 소프트웨어 교육이 의무화됐다. 중학생은 34시간 이상, 초등학생은 17시간 이상 수업을 들어야 한다. 의무 교육이 될 만큼 소프트웨어는 중요한 걸까?   해외에서도 소프트웨어 교육이 거세다   그런데 나라 밖으로 눈을 돌리면 우리만 서두르는 게 아님을 확인할 수 있다. 미국 9개 주, 일본, 중국, 이스라엘, 에스토니아, 핀란드 등은 일찌감치 소프트웨어 교육을 고등학교 필수과목으로 지정했다. 영국은 여기에 한술 더 떠서 2014년부터 5세부터 16세까지 소...
KISTI의 과학향기
제 3337호
190415황금개띠250
FOCUS 5

생산부터 저장, 활용까지, 수소경제 이끌 나노기술

최근 전 세계 에너지업계의 가장 큰 화두는 단연 수소경제다. 수소경제는 말 그대로 수소를 에너지원으로 활용하는 경제 시스템을 뜻한다. 수소는 연소 과정에서 물 이외의 부산물이 배출되지 않는 대표적인 청정에너지로 꼽힌다. 특히 다른 청정 에너지원보다 바람이나 일조량 같은 외부 환경의 제약 없이 에너지를 공급할 수 있다.   이런 장점 때문에 수소는 지구 온난화 등의 심각한 환경 문제를 일으키는 화석 연료 중심의 에너지 시스템에서 벗어날 수 있는 새로운 미래 에너지원으로 주목받고 있다. 일본과 중국, 유럽 등 세계 각국은 수소 경제를 미래 국가경제의 기반으로 삼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하고 있다.   한국 정부도 지난 1월 17일 수소차와 연료 전지의 보급을 확대해 수소경제 선도 국가로 도약하겠다는 ‘수소경...
KISTI의 과학향기
제 3335호
untitled
FOCUS 8

아침에 활력 없는 이유, 수면위상지연증후군

  사람은 누구나 생체리듬을 갖는다. 하루 24시간을 주기로 정해진 리듬에 따라 자고, 일어나고, 먹고, 배설하며 살아간다. 인체는 그런 주기에 따라 호르몬을 분비하고 체온을 유지하며 감성과 인지기능을 작동시킨다. 이런 일정한 리듬을 살려내는 활동은 체내의 생체시계 때문이다. 밤이 되면 졸리고 아침이 되면 깨는 것 또한 생체시계가 우리 몸을 관리하고 있기 때문이다.   나의 생체시계와 일상생활의 불일치, 수면위상증후군   그런데 사람에 따라서는 밤늦게까지 왕성하게 활동하는 대신 아침에 일어나기 힘들어 시끄럽게 울어대는 휴대전화 알람 소리를 꺼버리고 다시 잠에 취하는 사람이 있는가 하면, 일찍 자고 일찍 일어나는 사람이 있다. 또한 저녁에 일찍 자도 아침에 깨기 힘든 사람도 있다. 이것은 생체시계가 자신...
KISTI의 과학향기
제 3333호
180408프로포폴250
FOCUS 2

프로포폴이 트라우마 기억 지운다

정말 잊고 싶은 기억이 있다. 야속하게도, 이런 기억은 툭하면 다시 떠올라 우리를 불안에 떨게 만든다. 잊고 싶은 기억을 골라서 지울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2019년 3월 사이언스 어드밴시스(Science Advances)에 발표된 논문에 따르면, 트라우마 기억을 선택적으로 지워줄 수 있는 약물이 있다. 그 약물은 바로 한국에서 최근 논란의 중심이 되는 프로포폴이다. 비록 한국에서는 상습 투약 의혹을 일으키는 골칫덩이로 여겨지기도 하지만, 사실 프로포폴은 세계에서 가장 널리 쓰이는 마취유도제이다. 프로포폴은 다른 약물에 비해 진정 효과(sedative effect)와 회복(recovery)이 빠를 뿐만 아니라 투약으로 인한 부작용이 상대적으로 적다.   2018년에는 “미국의 노벨상”으로 불리기도...
KISTI의 과학향기
제 3331호
untitled
FOCUS 5

갑작스레 졸리고 무기력할 때, 기면증을 의심!

봄이 오면 몸이 나른해지고 꾸벅꾸벅 조는 춘곤증을 겪는 사람이 있다. 대개 계절에 따른 일시적 현상으로 생각하기 일쑤지만 자신의 의지와 상관없이 자주 잠에 빠진다면 춘곤증이 아니라 기면증을 의심해 볼 필요가 있다.   기면증은 생각보다 흔한 질환이다. 미국 역학 조사에 따르면 인구 2000명 중 1명이 기면증 환자다. 이를 우리나라에 단순 적용하면 현재 추산되는 환자만 2만 5000명이다. 이에 비해 기면증 확진을 받은 환자는 2500명 정도에 불과해, 나머지 90%는 자신이 기면증인 줄도 모른 채 하루하루 졸음과 힘겹게 사투를 벌이고 있다.   뇌를 깨우는 신경 전달 물질 부족해 잠이 온다   기면증은 뇌에서 각성을 유도하는 하이포크레틴이라는 신경 전달 물질이 부족해서 생긴다. 더 정확하게는 하이포크...
KISTI의 과학향기
제 3329호
190401지열발전250
FOCUS 7

지열 발전이 지진을 일으켰다고?

2017년 11월 15일, 진도 5.8을 기록한 포항 지진은 대한민국이 지진 관측을 시작한 이후 가장 강한 지진 중 하나였다. 지진은 수십 명의 사상자와 1500명에 육박하는 이재민에게 큰 고통을 줬다. 안타깝게도 이 지진은 인재(人災)일 가능성이 높다. 3월 20일, 반년간의 정밀 조사를 마친 정부연구단은 포항 지진이 인근 지열 발전소 때문에 일어났다고 발표했다. 만일 이 발표가 사실이라면 포항 지진은 지열 발전과 연관된 지진 중에 가장 파괴력 있는 사건으로 기록될 예정이다. 전 세계의 지열 발전 사업 종사자가 이번 사건에 대해 열띤 논쟁을 벌일 만큼 중대한 사건이다.   지진 진앙과 약 2km 떨어진 경북 포항시 흥해읍 남송리에 위치한 지열 발전소는 국내 최초로 지열을 이용해 전기를 생산하는 시설이...
KISTI의 과학향기
제 3327호
2977
FOCUS 5

고강도 운동, 무조건 좋은 것만은 아냐

크로스핏 같은 운동은 운동 효과를 최대로 이끌어내기 위해 단시간에 고강도 훈련을 반복한다. 이런 방식이 효율적일지도 모르지만 만에 하나, 정말 드물게 오히려 건강을 해치는 계기로 작용할 수 있다. ‘횡문근융해증’이라는 무서운 병이 있다.   갑작스러운 고강도 운동, 근육을 녹인다   갑작스러운 고강도의 운동은 오히려 근육을 녹게 한다. 녹은 근육 속 물질(마이오글로빈, 칼륨, 칼슘 등)은 혈액 속으로 스며들어 장기를 망가뜨린다. 특히 마이오글로빈은 신장 세뇨관 세포를 죽여 급성 신부전증을 일으키기도 한다. 급성신부전의 8%는 횡문근융해증이 원인이다. 신장이 제 기능을 못하게 되면서 질소 노폐물이 축적돼 체내 수분 균형이 깨지고 심장과 폐 기능이 떨어진다. 심한 경우 만성 신부전증으로 이어져 혈액 투석을...
KISTI의 과학향기
제 3325호
쿠키를 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이거나 브라우저 설정에서 쿠키를 사용하지 않음으로 설정되어 있는 경우 사이트의 일부 기능(로그인 등)을 이용할 수 없으니 유의해 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