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바로가기

줌 인 버튼 줌 아웃 버튼

FOCUS

FOCUS

알통 키우는 팔운동도 조심조심

더보기 +
<KISTI의 과학향기> 제 3389호

과학향기 스토리 기사

untitled 여름철 반팔에 드러난 우람한 팔뚝과 알통을 위해 팔운동에 열심인 사람이 많다. 우람한 알통 하면 역시 뽀빠이가 떠오른다. 알통의 정식명칭은 상완이두근으로, 일명 이두박근으로 알려져 있다. 쇄골 아래쪽에 있는 어깨뼈 바깥쪽과 어깨뼈 오른쪽에서 시작하는 두 개의 근육이 아래쪽에서 합쳐지며 방추형을 이루는데, 힘을 주면 두 근육이 합쳐져 한 개가 되면서 알통으로 솟아난다.   하지만 뽀빠이처럼 볼록 솟은 알통은 상완이두근의 윗부분이 찢어지면서 근육이 말려 내려가 나타나는 현상이다. 진단명은 상완이두근 파열로 뽀빠이의 알통 모양을 닮았다고 해서 뽀빠이 증후군이라고도 부른다.   원인은 무리한 운동이다. 주로 팔꿈치를 굽혀 물건을 들어 올리거나 팔을 반복적으로 많이 사용할 때 발생한다. 전문가들은 최근 여름이 다가오면서 몸만들기 열풍으로 헬스장에서 장시간 격렬한 운동을 하거나 골프를 치다가 상완이두근이 파열돼 병원을 찾는 사람이 많다고 전했다. 부상이 심각한데 반해 처음에는 통증이 심하지 않아 뒤늦게 병원을 찾는 경우가 많다.   상완이두근은 팔을 들어 올리거나 안쪽과 바깥쪽으로 돌리는 역할을 한다. 따라서 파열되면 뽀빠이가 내던 괴력은 고사하고 근력이 약해져 물건을 들거나 밀고 던질 때 통증과 함께 팔에 힘이 빠져 불편함을 겪게 된다. 어깨 앞쪽 튀어나온 부위에 통증이 느껴진다면 상완이두근 파열을 의심할 수 있다. 심한 경우 팔을 올리기 힘들며 통증 부위가 붓기도 한다. 정확한 진단은 자기공명영상(MRI)과 자기공명관절조영술(MRA, MRI로 관절내의 파열 부위를 보기 위해 하는 검사)로 한다.   상완이두근이 파열되면 우선 통증이 느껴지는 부위의 사용을 줄여 안정을 취해야 한다. 증상이 심한 경우에는 부목으로 2주 정도 고정하고 물리치료를 받아야 한다.     그림. 빨간 동그라미 안의 근육이 상완이두근으로, 두 개의 근육으로 이뤄져 있으며 힘을 주면 하나로 합쳐지면서 알통으로 솟아난다. 출처 : 위키미디어.     상완이두근 건염도 주의할 필요가 있...

과학향기 스토리 기사 목록

과학향기 스토리 기사 - 리스트 타입

100617창어4호250
FOCUS 1

달 뒷면 착륙한 창어 4호, 달의 기원을 밝힌다

창어 4호, 달 뒷면서 맨틀 흔적 발견   인류 역사상 처음으로 달 뒷면에 착륙한 중국의 무인 달 탐사선 ‘창어 4호’가 지구처럼 달에도 맨틀이 존재할 것이라고 예상되는 증거를 발견했다. 맨틀은 지각 바로 아래에 위치한 암석층으로 핵을 둘러싸고 있다. 이번 연구 결과는 달의 기원과 원시 상태, 그리고 행성의 생성 과정을 이해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중국과학원(CAS) 리춘라이 박사 연구팀은 창어 4호의 로버(무인 로봇 탐사 차) ‘위투-2’가 과학 및 근적외선 분광기(VNIS)를 이용해 확보한 데이터를 분석해, 이 같은 결론을 얻었다고 국제학술지 '네이처(Nature)'에 발표했다. 창어 4호가 착륙한 달 남극의 에이트킨 분지에서 칼슘 성분은 적고 철과 마그네슘 성분이 풍부한 휘석과 ...
KISTI의 과학향기
제 3371호
untitled
FOCUS 3

다이어트, 가짜 배고픔을 조심하자

먹을 것이 너무 많고, 스마트폰으로 간단히 음식을 주문할 수 있는 오늘날에는 다이어트가 일상이 됐다. 다이어트에서 가장 어려운 것은 참을 수 없는 식욕이다. 특히 식사를 했는데도 밤에 배고픔을 느끼거나 무언가를 채우고 싶은 헛헛함 마음이 들기도 한다. 이런 배고픔은 진짜 음식이 필요한 배고픔이 아니라 가짜 배고픔이라 할 수 있다. 왜 그럴까?   스트레스 받으면 배가 고프다   스트레스는 가짜 배고픔을 유발한다. 스트레스를 받거나 울적해지면 체내 세로토닌의 수가 줄어든다. 세로토닌은 뇌의 시상하부에 있는 신경전달물질이다. 교감신경에 작용해 혈압과 호흡 횟수를 늘려 우리 몸에 활기를 주고 기억과 학습능력을 비롯해 소화나 장운동에도 영향을 미친다. 세로토닌이 떨어지면 우리 몸은 피드백 작용에 따라 세로토닌...
KISTI의 과학향기
제 3369호
190610분변스크린250
FOCUS 9

무인주문기에 분변이? 이제 손씻기 운동이 필요한 때

2019년 들어 전 세계적으로 A형 간염 환자가 급속도로 늘고 있다.  특히 우리나라에서도 젊은 층을 중심으로 A형 간염 환자가 많이 발생했다. 이에 일각에서는 젊은이들이 많이 가는 카페에서 일회용품 사용을 제한하자 제대로 닦이지 않은 머그컵을 통해 간염이 전파된다는 주장이 나오고 있다. 그런데 A형 간염의 주 원인은 ‘감염된 환자의 분변’에 있는 병원균 때문이다. 타인의 침으로는 전파되기 어렵다. 여기서 의문이 든다. 도대체 사람들은 어디서 어떻게 다른 사람의 분변에 있는 병원균을 만지게 되는 걸까?   무인주문기 터치스크린에서 대변 성분이 검출되다 최근 연구 결과에 따르면, 음식점 터치스크린에는 대변이 묻어있을 가능성이 높다. 런던 메트로폴리탄 대학(London Metropolitan Unive...
KISTI의 과학향기
제 3367호
untitled
FOCUS 5

과학으로 본 땀의 다양한 기능

가만히 있어도 줄줄 흐르는 땀 때문에 여름은 참 괴롭다. 아침에 산뜻하게 입은 옷도 땀 때문에 바로 빨아야 하고 화장도 고쳐야 한다.   그러나 사실 땀은 인간에게 고민거리가 아니라 없어서는 안 되는 소중한 존재다. 몸의 열을 효과적으로 배출하는 것은 물론이고 진화과정에도 큰 기여를 했기 때문이다. 또 특정 부위에서 나는 땀은 사람의 감정 상태를 반영하기도 한다.   강한 햇볕이 내리쬐는 더운 환경에서 인간을 비롯한 동물에게 체온조절은 필수적이다. 뜨거워진 몸을 식히기 위해 동물이 쓰는 방법은 복사와 대류, 전도, 증발이다. 예를 들어 동물의 털이나 새의 깃털은 들어온 열을 붙잡아서 다시 주변 환경으로 내보내는 복사 형태로 배출한다. 사람의 머리털도 마찬가지 방법으로 머리가 뜨거워지지 않도록 보호한다....
KISTI의 과학향기
제 3365호
190603인공지능스포츠250
FOCUS 2

인공지능이 새로운 스포츠를 만들다

큰 원이 그려진 잔디밭 위를 열 명 남짓한 운동복 차림의 사람들이 정신없이 뛰어다닌다. 패스를 주고 받으며 원 위에 세워진 막대 사이로 공을 집어넣으려 애쓰는 모습이 흡사 크리켓 같기도 하다. 날아다니는 공 모양은 미식축구나 럭비의 그것과 똑 닮았다. 이들은 쉴새 없이 움직이고 바쁘게 움직이는 스포츠, 스피드게이트(Speedgate)를 즐기는 중이다.   AI가 스포츠를 발명하다 스피드게이트는 컴퓨터 하드웨어를 개발하는 ‘엔비디아(Nvidia)와 광고 및 디자인 대행 회사 ‘아카(AKQA)’가 협업하여 개발한 새로운 장르의 스포츠다. 두 회사는 럭비, 하키, 축구, 크리켓 등 400종류가 넘는 스포츠에서 수집한 7000개가 넘는 규칙을 순환 신경망 네트워크(Recurrent Neural Networks...
KISTI의 과학향기
제 1756호
untitled
FOCUS 1

부드러운 맥주 거품의 과학

아직 5월이지만 초여름 같은 날씨다. 요즘 같은 날에는 가게나 편의점에서 맥주 한 잔 즐기는 사람이 많다. 사람들이 맥주 하면 떠올리는 것은 단연 부드러운 거품과 톡 쏘는 맛의 조화다. 특히 요즘에는 크림 생맥주라고 해서 보통의 맥주 거품보다 더 보드랍고 달콤한 거품이 인기다.   거품 만드는 데 무엇이 중요할까   거품의 양을 결정하는 첫 번째 요인은 바로 맥주의 ‘성분’이다. 맥주에는 기본적으로 효모가 발효하면서 내놓는 탄산기체(이산화탄소)가 0.3~0.4% 포함돼 있다. 여기까지는 모든 맥주가 동일하다. 맥주는 생맥주 기계 안의 좁은 관을 통과하면서 높은 압력으로 압축된다. 이때 물에 잘 녹지 않는 질소를 충전한 맥주는 보다 높은 압력을 받고 더 많은 탄산기체가 녹는다. 기체의 용해도는 압력과 비...
KISTI의 과학향기
제 3361호
190527우울증약250
FOCUS 7

우울증약, 왜 누구에겐 듣고 누구에겐 효과없을까?

우울증은 반드시 의사와 상담하에 항우울제를 먹어야 하는 질환이다. 우울증은 인간의 감정 및 행동에 영향을 주는 세로토닌, 노르에피네프린, 도파민 같은 호르몬의 불균형과 관련 있고, 항우울제는 신경계에 작용해 이런 불균형을 해소해준다.   가장 대표적인 항우울제는 ‘선택적 세로토닌 재흡수 억제제(SSRI)’라는 것이다. 이 약은 인간의 감정과 관련 있는 세로토닌 호르몬이 세포에 재흡수되는 것을 막아 세로토닌이 좀 더 오랫동안 신경계에 머물도록 해 감정 상태를 개선하는 데 도움을 준다. 대표적으로 ‘프로작’이라는 유명한 약이 있다.   사진 1. 대표적인 우울증약인 프로작. 항우울제는 많은 사람을 괴로움에서 해방시켰으나, 모두에게 동등하게 작용하지는 않는다. (출처: shutterstock)   우울증...
KISTI의 과학향기
제 3359호
untitled
FOCUS 4

오래 앉은 직장인, 일어나라!

요즘 직장의 최대 화두는 건강하고 행복하게 노동하기다. 물론 직장인의 건강에 가장 큰 영향을 주는 것은 정신적 스트레스이지만, 직장 내 환경에서 맞이하는 신체적 위험도 무시할 수 없다. 이는 사무실에서 일하는 사무직원이라고 해도 예외가 아니다.   컴퓨터 모니터에 집중하다 보니 고개는 거북이처럼 앞으로 빠지고(거북목증후군), 잦은 클릭으로 손목은 찌릿찌릿 뻐근하다(손목터널증후군). 최근엔 슬개대퇴증후군까지 가세했다. 무릎을 어디 부딪친 적도 없는데 앉아있기만 해도 찌릿찌릿 아파온다.   젊은 사무직 직장인의 무릎통증 원인 1위   슬개대퇴증후군은 슬개골과 대퇴골이 잘 맞물리지 않을 때 생긴다. 슬개골은 무릎을 직각으로 굽혔을 때 만져지는 삼각형 모양의 평평한 뼈다. 아래쪽으로는 경골, 위쪽은 대퇴사두근...
KISTI의 과학향기
제 3357호
쿠키를 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이거나 브라우저 설정에서 쿠키를 사용하지 않음으로 설정되어 있는 경우 사이트의 일부 기능(로그인 등)을 이용할 수 없으니 유의해 주시기 바랍니다.